바오밥나무

자살: Article search results

  1. 방금 받은 문자

방금 받은 문자

사용자 삽입 이미지

모르는 번호였다. 아마 잘못 보낸 거겠지. 보통은 그냥 넘어간다. 하지만 이번은... 예외였다. 결정적으로 저 생기발랄한 폰트가 저를 더 자극해버렸다.

“남이 자살한게 즐겁냐? 지구를 떠나라”

라고 답장 날렸다. 사실 “남이 자살했는데 쳐웃냐? …(이하생략)” 이라고 썼다가 지웠다. 남의 일에 내 화만 커지는 것 같아서.

- 한 젊은 여자 배우가 자살한 날.
<궁시렁> 글갈래의 다른 글
2009/03/07 22:26 2009/03/07 22:26
tags :

1

Recent Trackbacks

  1. 기술의 비밀 하늘로 솟은 뿌리